목록으로 공유스토리 > 공유 소식 > 상세

거주자 우선 주차장 공유 투표 참여하기


서울시가 묻습니다

거주자 우선 주차장, 같이 쓰면 어떨까요?

기간 : 2018.7.30~ 2018.9.9




국내 운전자 10명 중 6명이
스트레스를 받는 이유,
주차 문제 때문이라고 합니다.



한 조사에 따르면,
주차문제의 가장 큰 원인은 주차장이
부족해서라는 의견이 많았는데요.

그래서인지 불법주차 문제도 끊이지 않습니다.



특히 거주자 주변의 
주차공간 부족으로 불법 주정차가 심각합니다.
*불법주정차의 80%는 4차로 미만 이면도로에서 발생


그래서 서울시는 고민했습니다.
주차문제 해결을 위해
'거주자 우선주차장'을 같이 쓰는건 어떨까?



서울시에는 12여 만개의 거주자 우선 주차장(이하 주차장)이 조성되어 있습니다.
주차장을 배정받은 운전자가 사용하지 않는 시간에 다른 운전자가 이용할 수 있게 하는 것이죠.




만약 거주자 우선 주차장을 공유하게 된다면?
사례1 상암동에사는 민서(거주자)가 출근했을 때, 상암동에 잠깐 들른(대여자) 서울이가 민서의 주차장을 30분 정도 씁니다.
사례2 서울이(거주자)가 제주로 여행갔을 때, 근처 식당에 방문한 민주(대여자)가 서울이의 주차장을 쓸 수 있게 됩니다!



서초구에선 이미 주차장 공유가 이루어지고 있습니다.
서초구 구민들이 자발적으로 주차장을 공유한 덕분에 하루 평균 공유 횟수가 기존 1대 미만에서 50.45대로 대폭 늘었습니다.
서초구의 주차장 공유 사례로 '2018 서울 창의상'을 수상하였습니다.



거주자 우선 주차장을 공유하면 어떤점이 좋을까요?
교통 체증, 단속에 따른 사회적 비용 절감이 기대됩니다 -> 불법주정차 문제와 사회적 비용 절감
거주자 우선 주차장 중 20%가 공유되면 1.2조원 이상(주차장 신설비용)이 절약됩니다.
이면도로 및 거주지 인근 주차공간 확보가 원활해집니다.



한편 우려되는 점도 있습니다.
주차장을 공유하는 지역에 자동차 유입이 늘어나 지역 주민이 생활에 불편함을 느낄 수 있습니다.
공유받은 주차장의 이용시간을 지키지 않을 경우 공유자-대여자 간의 갈등이 빚어질 수 있습니다.
좋은 입지 조건의 주차장에만 공유가 활발하게 되어 소수의 배정자에게만 혜택이 집중될 수도 있습니다.



거주자 우선주차장  같이쓰기, 
시민 여러분은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참여하기

민주주의 서울에 의견을 남겨주세요.
남겨주신 여러분의 의견과 제안을 검토하여 정책에 반영합니다.

※ 위 소식과 관련된 의견이나 느낌을 댓글로 남겨주세요!